RYANTHEME_cjvutad11
인사말
안녕하세요?
주민이 마을에 관심을 갖고 마을공동체 사업에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조직으로서, 업무를 시작한 것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새 3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습니다.

그동안 도시에서의 ‘마을’이라는 단어는 어색함의 옷을 벗고,
우리들 삶 속에 익숙함으로 자리매김하였으며,
관심에서부터 비롯되는 ‘이웃’이라는 단어는
친구의 이름처럼 동네 곳곳에서 친근하게 불리우고 있습니다.
우리 구의 경우, 주거형태의 대부분이 아파트임에도 불구하고,
마을 여기저기에서 활발하게 진행되는 소소한 주민모임들과 나눔 활동들을 보면,
여전히 우리 모두의 마음 한 켠에는 내 것을 기꺼이 내어주고,
서로를 도와주는 품앗이 정신이 남아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앞으로도 센터는 그런 활동들이 마을에서 더 만들어질 수 있도록
꾸준히 사람들과의 관계를 만들고, 관계형성을 통해 성장한 주민들이
마을에서 정주성을 갖고 지역의 주체로서 다양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습니다.
고맙습니다.
사진